• 제4이통 좌초 위기 ‘스테이지엑스’, 이미 납부한 반환금은?

    2024.06.21by 김예지 기자

    지난 14일 최병택 전파정책국장은 “사업자 측에서 지금 제출한 2,050억이 주파수할당신청서, 할당신청법인의 명세에 자본금, 2,050억이 명기돼 있고 다른 설명이 없다"고 주장했다. 이에 스테이지엑스는 19일 과기부가 서약서 제3항(주식판매금지)과 제4항(자본조달계획의 성실한 이행)를 위배했다는 설명에 오류가 있다고 해명했다.

  • [성유창의 그랑프리] 미들웨어, SDV 경쟁력 핵심으로 떠오르다

    2024.06.21by 성유창 기자

    운영체제(Operation System, 이하 OS)와 애플리케이션 사이에서 상호작용을 할 수 있도록 돕는 소프트웨어 계층인 미들웨어(Middleware)가 SDV(Software Defined Vehicle,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의 경쟁력의 핵심으로 떠오르고 있다.

  • [권신혁의 혁신포커스] 엣지 AI 하드웨어 75조 시장...AI 경량화 솔루션 주목하라

    2024.06.21by 권신혁 기자

    AI PC와 온디바이스 AI 스마트폰 등의 출시가 급속히 확대되면서 엣지 AI 디바이스 수요가 커지고 있다. 특히 IoT는 PC와 스마트폰에 일시적으로 가려져 있지만 온디바이스 AI 성장의 가장 중요한 요인인 것으로 분석된다.

  • 마이크로칩, 트랜지스터 美 육·해군도 쓰는 신뢰성 인정

    2024.06.21by 배종인 기자

    마이크로칩테크놀로지(아시아 총괄 및 한국대표 한병돈)가 초당 10mrad에서 최대 100Krad로 테스트 통과 및 혹독한 환경에서도 동작하는 애플리케이션의 고신뢰성 보장으로 미 연합 육군 해군(JAN) 트랜지스터로 지정되며 신뢰성을 인정받았다.

  • 쿠어스텍, 2024년 ‘미국 최우수 경영 기업’ 선정

    2024.06.21by 배종인 기자

    글로벌 첨단 세라믹 제조업체 쿠어스텍(CoorsTek)이 전략, 실행력, 기업문화, 재무성과 등 경영능력을 인정받아 ‘2024 미국 최우수 경영 기업(2024 US Best Managed Company)’으로 선정됐다.

  • SK머티리얼즈 제이엔씨·日이데미츠 코산, ‘OLED 재료 기술’ 맞손

    2024.06.21by 배종인 기자

    SK머티리얼즈 제이엔씨는 일본 이데미츠 코산 주식회사와 OLED 발광층 재료인 붕소계 블루 도판트(Blue Dopant) 및 블루 호스트(Blue Host) 공동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 헥사곤, “자동차 설계 AI·머신러닝 통해 개발 기간 단축”

    2024.06.21by 배종인 기자

    센서, 소프트웨어, 자율 기술을 결합한 디지털 리얼리티 솔루션 분야의 글로벌 리더, 헥사곤 매뉴팩처링 인텔리전스(Hexagon Manufacturing Intelligence)가 지난 20일 소노캄 거제에서 열린 2024 한국자동차공학회 춘계학술대회에 참가해 현대자동차와 함께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ML)을 활용한 미래 모빌리티 주행성능 버추얼 개발’을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했다.

  • 인텔, 인텔 3 기반 최첨단 파운드리 제공

    2024.06.21by 배종인 기자

    인텔이 인텔 3 기술을 통해 최첨단 핀펫 공정 노드 시리즈를 제공하고, 인텔 4 노드보다 10% 더 높은 집적도와 한 세대 앞선 성능을 제공한다.

  • [김예지의 인사이트] “AI 두뇌 가진 냉장고·TV”…삼성전자 가전에 LLM 탑재하나

    2024.06.21by 김예지 기자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25년 온디바이스 LLM(거대언어모델)을 도입한 가전 출시를 목표한다. 가전에 적용된 온디바이스 AI는 기기에서 데이터 처리를 하기 때문에 수행이 빠르고 보안을 확보한다는 장점이 있다. 삼성전자는 가전기기를 제어하기 위해 빅스비 음성 지원에 LLM을 경량화 한 AI 모델을 도입해 올해 7월 탑재할 것으로 예측된다.

인터넷신문위원회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장은성 070-4699-5321 , news@e4ds.com

Top